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해양생물에 우리 이름을 지어주세요

기사승인 [0호] 2018.10.10  11:14:40

공유
default_news_ad2

- 해수부, 한글날 맞아 국민과 함께 해양생물에 우리 이름 짓는다

[현대해양 변인수 기자]  해양수산부(장관 김영춘)가 한글날을 맞아 낯설고 어려운 외래어 이름을 가진 해양생물의 우리말 이름 지어주기에 나선다. 먼저, 8일부터 19일까지 2주간 해양생물의 우리말 이름 후보를 공개하여 대국민 선호도 조사를 실시할 계획이다.
정부는 최근 행정용어, 법령 등 다양한 분야에서 쉽고 바른 우리말 쓰기를 실천하고 있다. 해양수산부는 해외 지명이나 과학자 이름 등 외래어 이름을 가진 우리 해양생물에도 순수 우리말 이름을 찾아주는 노력이 필요하다고 판단하였다. 이에 올해 4월부터 해양생물 관련 학회와 전문가 등의 의견 수렴과 논의를 거쳐 해양생물 12종의 우리말 이름 후보를 선정하였다. 

해양수산부는 총 12종의 우리말 이름 후보를 8일부터 19일까지 해양수산부 누리집(www.mof.go.kr)과 국립해양생물자원관 누리집(www. mabik.re.kr)에 게시하여 대국민 선호도 조사를 실시한다. 국민들은 위 누리집에 접속하여 후보이름 중 우리 해양생물에 더욱 적합하다고 생각되는 우리말 이름을 선택하면 된다.
해양수산부는 조사 결과를 토대로 관련 학회의 최종 검토를 거쳐 해양생물 12종의 우리말 이름을 확정하고, 지속적으로 홍보할 계획이다.

변인수 기자 hdhy@hdhy.co.kr

<저작권자 © 현대해양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